사회
국민연금-강원특별자치도 업무협약… 기초연금 수급자 발굴 협력
- 65세 이상 기초연금 미신청자 발굴 → 신청안내

- 관계기관 간 협력강화로 빈틈없는 복지서비스 제공 다짐
김은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6/10 [17: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외시사뉴스=김은진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태현)과 강원특별자치도(도지사 김진태)가 10일 기초연금 수급자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이여규 국민연금공단 복지이사, 이경희 강원특별자치도 복지보건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특별자치도청에서 진행됐다.

  국민연금-강원특별자치도 업무협약… 기초연금 수급자 발굴 협력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긴밀한 상호협력 체계를 바탕으로 기초연금 신청안내와 제도홍보를 확대하기로 했다. 특히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는 나이인 65세가 지났는데도 신청하지 않아서 제도 혜택을 누리지 못하는 어르신이 발생하지 않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기초연금은 신청주의 방식 제도이다. 즉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는 자격을 갖췄더라도 본인이 신청하지 않으면 받을 수 없다. 두 기관은 65세 이상 기초연금 미신청자를 빠짐없이 발굴해 이분들이 신청할 수 있도록 집중적으로 안내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이여규 복지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더 많은 어르신이 기초연금을 받음으로써 안정적으로 노후생활를 보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공단은 관계기관과 협력을 강화하여 국민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빈틈없이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기초연금은 65세 이상 어르신의 노후소득을 보장하고 생활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2014년 7월에 시작됐다.

 

신청은 국민연금공단 지사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방문하거나 복지로 누리집(www.bokjiro.go.kr)에 접속해서 할 수 있다.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은 공단에 ‘찾아뵙는 서비스’를 신청하면, 공단 직원이 어르신 가정에 직접 방문해 신청을 받는다.

 

기초연금 수급자로 선정되면 올해 기준으로 단독가구는 월 최대 33만 4,810원, 부부가구는 월 최대 53만 5,680원까지 받을 수 있다.

 

이렇게 수급자로 선정되어 기초연금을 받는 어르신은 2024년 2월 기준 전국 65세 이상 어르신 9,799,829명 중 6,603,041명(67.4%)이다. 강원특별자치도는 65세 이상 어르신 369,549명 중 257,279명(69.6%)이 받고 있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메인사진
한국마사회-경기도 대한적십자, 동물복지증진 협력나서
이전
1/6
다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