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네트워크
롯데물산, 제37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민간소방대 분야 서울 대표로 출전‘전국 2위 차지’
국가중요시설의 소방안전을 책임지는 전국 17개 시도 참가단체 중 ‘전국 2위’ 차지
연 48회 자체 소방훈련 진행, 국내 기업 최초 민간 대테러팀 운영 등 안전경영 강화
김은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6/10 [12: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외시사뉴스=김은진 기자]롯데월드타워·몰의 안전을 책임지는 ‘롯데물산 자체 소방대’가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진행한 제37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민간소방대 분야에 서울 대표로 출전해 전국 2위를 차지했다.

  [사진] 제37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에서 롯데물산 자체 소방대가 전국 2위를 수상했다.


충남 공주시 소재 중앙소방학교에서 열린 민간소방대 경연은 올해 처음 신설된 분야로 국가중요시설인 화력발전소, 석유화학공장, 제철소, 공항공사, 전투비행단 등의 안전을 책임지는 전국 17개 시도 국내 최고 민간소방대 총 70여명이 참가했다.

 

화재의 신속한 초기 진압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한 소화전 점령, 소방호스 연결 후 표적 타깃 주수 등으로 치러진 경연에서 서울시 대표로 출전한 ‘롯데물산 자체 소방대’는 참가단체 중 유일한 유통·판매시설의 민간 자율 소방대(법적 요구사항 아님)로서 전국 2위를 차지해 남화영 소방청장상을 수상했다.

  [사진] 제37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에 출전한 롯데물산 자체 소방대가 경연을 펼치고 있다.

 

롯데물산 소방대응 조직은 대표이사 직속체계로 12명의 자체소방대 등 총 36명의 정예대원이 24시간 근무하며 대한민국 랜드마크 롯데월드타워·몰의 안전을 책임지고 있다.

 

피난안전구역 5개소, 화재감지기 3만개, 스프링클러 17만개, 180분 이상의 소화용수 공급 가능, 전기차충전소 화재대응 시스템 구축 등 안전 랜드마크로서 완벽한 소방대응체계를 보유하고 있다.

 

장재훈 롯데물산 대표이사는 “바쁜 일과 중에도 기술경연대회 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유종의 미를 거둔 자체 소방대원들에게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며, “앞으로도 안전경영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안전 랜드마크인 롯데월드타워·몰이 고객과 시민에게 믿음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안전 중심 경영을 최우선으로 하는 롯데월드타워

 

한편 롯데물산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월 2회 정기 소방훈련과 비상대기조 훈련 등 법적 기준(연 1회)을 넘어선 연 48회 소방훈련을 진행하고, 민관 합동 훈련에도 적극 참여하며 안전관리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또한 국내 기업 최초 민간 대테러팀을 운영하며 위험 예방 및 즉각적인 초동 대처가 가능하도록 만반의 대비 태세를 갖추고 있다. 그 결과 2016년 소방안전관리 우수 표창, 2017년 대테러활동 관리 우수 표창 수상, 2019년 대한민국 안전대상 대통령상 등을 수상했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메인사진
한국마사회-경기도 대한적십자, 동물복지증진 협력나서
이전
1/6
다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