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ㆍ연예ㆍ스포츠
국민체육진흥공단,2023년 모태펀드 스포츠계정 결성, 투자 개시
3개 자펀드 결성, 유망 스포츠 벤처ㆍ스타트업에 264억 원 집중 투자
김은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11/30 [13: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이하 공단)은 스포츠산업 분야 유일한 정부주도형 펀드인 스포츠계정 모태펀드의* 3개 자펀드를 최종 결성했다고 밝혔다. 

* (모태펀드, Fund-of-Funds) 개발 기업에 직접 투자하는 대신 펀드(투자조합)에 출자해 직접적인 투자위험을 감소시키면서 수익을 목적으로 운영하는 펀드

 

 특히, 올해는 스포츠펀드에서 기 투자된 회수 자금 75억 원을 추가 출자금으로 활용하고 정부 출자금 100억 원과 민간출자금 89억 원을 더해 총 264억 원 규모의 3개 스포츠펀드를 결성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결성된 펀드는 스포츠산업 기업 규모에 따른 투자 불이익이 없도록 스타트업 전문 투자펀드인‘스포츠출발펀드’2개(80억 원)와 스포츠 중기기업 투자펀드인 ‘스포츠산업펀드’1개(184억 원)로 운영 할 예정이다. 공단은 초기 4년간 유망 벤처ㆍ스타트업에 집중 투자 후 4년간 지속관리 한다는 방침이다. 

* (스포츠출발펀드) 소규모 펀드로 창업 및 초기 기업 대상으로 창업기획자(AC)가 운용

* (스포츠산업펀드) 전반적인 스포츠산업 육성 및 발전을 위해 벤처캐피털(VC)이 운용

 

 이번 펀드 투자 개시로 글로벌 긴축 및 3高 현상(금리·환율·물가) 등 경제 여건 급변에 따른 투자심리 위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포츠산업분야 벤처ㆍ스타트업에 성장 자금의 적시 공급이 가능해졌다. 

 

 공단 관계자는 “스포츠펀드는 지난 2015년부터 민간자본 투자 및 전문적인 펀드 운용으로 스포츠기업 성장과 산업 확대를 위해 씨앗 역할을 하는 사업으로서, 현재 누적금액 1,403억 원의 투자가 진행 중이다.”라며, “앞으로도 펀드 규모 확대 및 신규 펀드 발굴 등 스포츠산업 투자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메인사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당대표 종로 창신시장 방문
이전
1/6
다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