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민주당, ‘부동산 의혹’ 12명 의원 탈당 권유 결정 [정의당]
정의당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6/08 [19: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불어민주당이 국민권익위원회 조사 결과, 부동산 위법 의혹이 있는 국회의원 12명 전원에 대한 탈당 권유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의미있고 책임있는 결정입니다. 

다만, 당초 약속과 달리 ‘출당’ 조치가 아니라 ‘탈당 권유’는 개별 의원의 자의적 판단에 맡기는 것이기 때문에 그 실효성에 대한 우려를 책임있게 해소해야 할 것입니다.

 

이제 국민의힘만 남았습니다. 

소속 의원 전원에 대한 전수조사를 받겠다는건지 못받겠다는건지 솔직한 입장을 시민들에게 공개적으로 밝힐 것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감사원법상 국회의원은 감사원의 직무감찰 대상이 아니라는 것을 뻔히 알면서도 감사원 조사가 아니면 어떤 조사도 못받겠다고 우기는 꼼수와 억지는 시민들의 화만 돋운다는 사실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정의당도 소속 의원 전원과 그 직계존비속까지 개인정보제공동의서를 국회의장에게 지난 3월 이미 제출했다고 밝혔듯이 어떠한 공식기구가 됐든 언제든 조사결과를 수용할 준비가 되어있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아울러 국회의원 전수조사에만 그칠 것이 아니라 청와대를 비롯한 지방자치단체장, 지방의원 등 공직자 부동산 투기 의혹 전반에 대한 전수조사 확대와 현재 수사중인 관련자에 대한 성역없는 엄정한 수사를 촉구합니다.  

 

2021년 6월 8일

정의당 수석대변인 이 동 영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대한민국 3대아리랑 공동협의체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