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중부발전-보령시 신성장 워킹그룹 발족식 개최

- 보령화력 무탄소 전원의 메카로 재탄생, 중부발전과 보령시가 원팀으로 글로벌 경쟁력 확보
김명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24 [14: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외시사뉴스=김명완 기자]한국중부발전(주)은 4월 24일(수) 국내 발전산업의 중심인 보령발전본부를 무탄소 전원의 메카로 재탄생시키기 위해 보령시와 신성장 워킹그룹을 공동으로 구성·운영하기로 하고 「한국중부발전-보령시 신성장 워킹그룹 발족식」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설명> 한국중부발전과 보령시가 신성장 워킹그룹 발족식을 기념하여 피켓을 들고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측 세 번째부터 보령시 이선규 미래전략국장, 한국중부발전 김광일 기술안전본부장, 보령시 김동일 시장, 한국중부발전 김호빈 사장, 보령시 구기선 부시장, 한국중부발전 안성규 전원개발처장)

 

  이날 발족식 행사에는 한국중부발전 김호빈 사장, 김광일 기술안전본부장 및 보령시 김동일 시장, 구기선 부시장 등 약 100여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워킹그룹 추진계획 및 보령시 그린 에너지도시 추진계획 등을 공유하며 향후 운영방안을 논의했다.

 

  워킹그룹은 양기관의 미래사업을 담당하는 전원개발처장(중부발전)과 미래전략국장(보령시)이 공동 그룹장을 맡고 6개 분과로 구성되어 ▲ 총괄 분과(총괄회의 주관, 분과별 현안사항 조정) ▲ 청정 LNG 분과(보령신복합 건설이행협약, 건설관련 인허가) ▲ 수소 신산업 분과(블루수소 플랜트 건설, 가스터빈 시험평가 센터 건립지원) ▲ 해상풍력 분과(보령 공공주도 해상풍력, 보령 녹도 해상풍력 단지 개발) ▲ 지역상생 환경분과(환경 인허가 및 민원, 석탄재 재활용, 주변지역 상생협력 사업) ▲ 전력계통 분과 (보령발전본부 송전계통 접속)로 운영하며 보령시가 무탄소 전원의 메카로 재탄생 할 수 있도록 원팀으로 협력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를 개최한 한국중부발전 김호빈 사장은 “에너지 전환이라는 시대적 사명을 실현하기 위해 보령시와 상호 긴밀한 협력과 신뢰를 바탕으로 전국 최대규모의 화력발전단지였던 보령발전본부를 무탄소 전원의 메카로 재탄생시켜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행사에 참여한 보령시 김동일 시장은 “보령이 석탄화력 중심에서 수소, 그린에너지 선도도시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한국중부발전과 보령시가 계획중인 사업들이 성공적으로 추진되어야 하고 이를 기반으로 보령시가 글로벌 수소산업 거점 도시가 되어야 한다”고 언급하였다.

 

  한국중부발전-보령시 신성장 워킹 그룹은 분과별로 수시회의를 통해 현안 사항을 논의하고 필요시 양기관장이 참석하는 총괄 회의를 개최하여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메인사진
종근당홀딩스, 생물다양성의 날 맞아 ‘종근당 교실 숲’조성
이전
1/5
다음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