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ㆍ환경ㆍ기업
지속가능한 내일을 만드는 고교 과학경진대회‘한화사이언스챌린지 2024’개최

대상 4천만원 등 총 상금 2억원 규모 국내 최고 수준 과학경진 대회

‘Saving the Earth’라는 자유주제로 창의적 아이디어 겨뤄

해외 유수 과학기관과 공과대학 및 한화그룹 글로벌사업장 방
김은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3/05 [09: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외시사뉴스=김은진 기자]한화그룹이 지속 가능한 내일을 만들어갈 과학 꿈나무 육성 대회인 ‘한화사이언스챌린지(Science Challenge) 2024’를 개최한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이하는 한화사이언스챌린지는 창의적인 미래 과학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한화그룹이 전국 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개최하고 있는 과학 아이디어 경진대회이다.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인재육성에 대한 남다른 관심과 강한 신념에 따라 ‘한국의 젊은 노벨상’을 모토로 2011년에 처음 개최됐다. 시상규모도 총 2억원 규모로 국내 최고 수준의 고등학생 대상 과학 경진대회로 성장해왔다.

 

한화사이언스챌린지는 수상자 진로 분석결과로도 대한민국 과학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다. 23년 기준 성인이 된 수상자 466명 중 83%에 해당하는 386명이 이공∙공학계열 대학에 진학했으며 이중 석사∙박사과정을 이수 또는 졸업한 인원이 78명, 학업을 마친 후 이공계∙연구개발관련 업계에 취업 혹은 창업한 인원은 53명으로 확인되었다. 

 

올해의 슬로건은 ‘Saving the Earth : 지속 가능한 내일을 만드는 과학적 아이디어’로, 과학의 무한한 가능성 안에서 인류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자유롭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겨룬다. 2명의 고교생과 1명의 지도교사가 한 팀으로 참가할 수 있다. 학교당 출전 팀 수에 제한은 없으며 타 학교 학생과 연합 출전도 가능하다.

 

참가를 희망하는 고등학생들은 3월 4일(월)부터 4월 9(화)까지 6주간 한화사이언스챌린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참가 접수가 진행된다.

심사는 온·오프라인이 결합된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진행된다. 5월 18일(토)까지 1,2차 온라인 심사로 예선이 진행되어 본선 진출 20개 팀이 가려진다. 최종 본선은 오프라인 심사로 8월 14일(수)부터 8월 15일 (목)까지 이틀간 진행되며, 8월 16일(금)에 시상식이 진행된다.

 

한화사이언스챌린지 본선 수상자 시상 규모는 국내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 대상 1팀 4천만원, 금상 2팀 각 2천만원을 포함해 총 2억원 상당의 장학금과 부상이 지급된다. 

 

은상 이상 수상 5개 팀(총 10명)에게는 해외 유수의 과학 기관, 공과대학 및 한화그룹의 글로벌 사업장 견학 등 특별 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해외답사 프로그램 외에도 수상자가 취업시점까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단계별 멘토링과 커리어 관리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된다.

 

한화사이언스챌린지는 지난 12회 간 약 6천8백여 개 팀, 1만4천여 명의 과학 영재들이 지구와 인류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고민과 생각을 공유해 왔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메인사진
국산 ‘초소형 군집위성 1호’ 발사…한반도·주변 정밀 감시
이전
1/9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