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발급 가능한 증명서만 58종... 국민연금 앱 이용자 500만 돌파
- 비대면으로 더 편리하고 더 안전하게, 24시간 국민연금 원스톱 서비스 제공
박용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11/21 [11: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외시사뉴스=박용하 기자]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태현)은 모바일 앱 ⌜내 곁에 국민연금⌟  누적 이용자가 500만 명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2018년 3월 서비스 개시 후 3년 8개월 만으로, 국민 목소리에 귀 기울여 이용자 편의 기능을 지속해서 개선해 이룬 성과이다. 

 

⌜내 곁에 국민연금⌟은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본인의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 국민연금 가입내역 조회 △ 예상연금액 조회 △ 연금 청구 △ 전자증명서 발급 등 94가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전자증명서 발급 서비스는 2020년 국민연금 증명서 8종을 시작으로 2022년 ‘주민등록등·초본'을 비롯한 14개 기관 50종을 추가해 총 58종으로 확대하였다.

 

공공기관 중 자체 앱에서 타 기관 증명서까지 발급하는 사례는 국민연금공단이 최초다.

 

한편, 공단은 ’앱 이용자 500만 명 돌파‘ 기념해 서비스 개선을 위한 ‘모바일 앱 만족도 조사’를 12월 12일까지 실시한다. 응답자 중 200명을 추첨하여 소정의 상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김청태 디지털혁신본부장은 “⌜내 곁에 국민연금⌟ 모바일 앱 이용자 수가 500만 명을 돌파한 것은 국민연금에 대한 국민의 기대와 관심이 크다는 의미”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국민의 입장에 서서, 조금 더 쉽고 편리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월드컵"대한민국 축구대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