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영등포주민과 만나는 신개념 지역사무소,국회의원 김민석의‘소통라운지’개소
남영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5/30 [11: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주민과의 대화, 정책 제안, 강연, 간담회 등 주민 소통 공간

 

김민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을 지역위원장 /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이 지역구인 영등포구 신길동에 기존 지역사무소의 틀을 깬 새로운 개념의 주민 소통 공간 ‘소통라운지’를 공개했다.

 

‘국회의원 김민석의 소통라운지’는 주민과의 대화, 정책 제안, 강연, 간담회 등이 이뤄지는 공간으로 주민들이 언제든 편하게 찾아와 의견을 나눌 수 있도록 대로변 1층 상가에 편안한 카페 분위기로 마련됐다.

  영등포주민과 만나는 신개념 지역사무소,국회의원 김민석의‘소통라운지’개소

 

‘소통라운지’는 기존 대림지역사무소(영등포구 대림로 186, 6층)에 이어, 신길동에 새로 마련한 두 번째 지역사무소(서울 영등포구 신풍로77 래미안에스티움 상가 1층)로 지난 5월8일부터 약 3주간 시범운영을 거쳐 오늘 5월31일 정식 개소한다. 개소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김민석 의원이 직접 ‘소통라운지’를 소개하는 ‘랜선 집들이’로 진행되었고, 이날 오전 10시 유튜브 김민석TV를 통해 실시간 중계된다.

 

김민석 의원은 “기존의 전형적인 국회의원 지역사무소의 모습을 벗어나 시대의 흐름에 맞춰 주민들과 더 가까이 소통하기 위해 마련한 공간”이라며 ‘소통라운지’를 열게 된 배경을 밝혔다.

 

시범운영 기간 동안 의정활동 틈틈이 ‘소통라운지’를 지킨 김민석 의원은 “1층 상가에 투명한 유리로 되어있어 길을 지나가다 호기심에 들어오셔서 좋은 시도라고 반겨주시는 분들이 많다”고 말하며, “이미 제법 주변에 알려져 민원을 들고 찾아오시는 분들도 늘고 있다”며 지역 주민들의 반응을 대신 전했다.

 

이어 김 의원은 “‘소통라운지’를 통해 더 많은 주민들과 더 가까이 소통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국회 보좌관, 지방의원들이 번갈아 상주하며 김 의원도 일과 시간뿐 아니라 퇴근이후 저녁시간에도 소통라운지에서 주민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 내외시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관련기사목록

대한민국 3대아리랑 공동협의체
광고
광고
광고
광고